도쿄 히노데에서 일본의 전통 종이 '와시'를 만들어 보세요 (50% 쿠폰 사용 가능!)

일본 문화에 대해 더 알고 싶으시다면 와시 공방을 방문해 보세요! 간직할 수 있는 기념품을 만들면서, 수천 년 역사의 일본에 대해서도 깊이 배울 수 있습니다. 오늘은 도심에서 약간 떨어진 도쿄도의 작은 마을 히노데에 있는 공방을 소개합니다. 히노데는 아직 전통 방식을 지켜오고 있는 몇 안 되는 지역 중 하나입니다. 이번 기사를 통해 공방에 대한 정보와 함께 50% 할인 혜택에 대한 정보까지 얻어 보세요!(선착순 20팀 예약 한정).

니시도쿄

체험

*본 기사는 Voyagin과 공동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와시란?

와시는 안피나무 속껍질, 닥나무, 꾸지나무의 섬유로 만든 종이입니다. 1000년 이상 전승되어 온 수작업 기술로 지금까지도 와시가 제작되고 있습니다. 

와시는 일본에서 종이접기, 서예, 우키요에(목판화)와 같은 다양한 예술의 도구로 사용된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수제 와시는 일반 종이와 같은 방식으로 쓰기에는 다소 거칠기 때문에 일반적으로는 생활용품, 공예품, 장난감 등의 예술적, 장식적 용도로 사용됩니다.

기계로 제작하는 와시는 표면이 매끄럽고 얇아서 주로 종이접기, 편지, 와시 테이프 등으로 사용되며, 최근 해외에서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도쿄 히노데에서 와시를 직접 만들어 보세요

일본에 있는 동안 와시 만들기 체험을 해보고 싶다면, 도쿄 히노데에서 관광을 비롯한 다양한 체험, 와시 투어를 함께 할 수 있습니다.

본 투어에서는 공방 주변에서 수집한 재료를 이용하여 두 가지 와시 공예품을 만들면서 일본 전통 종이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일본 역사와 문화에 대해 배우고 아름다운 공방을 둘러보면서, 간직할 수 있는 나만의 특별한 와시를 만들 수 있습니다.

**TSUNAGU JAPAN을 통해 예약한 선착순 20명에게는 50%를 할인해 드립니다! 결제 시 코드 "tsunaguwashi2019"를 입력하세요**

오시는 길

히노데는 도쿄에서 기차로 약 1시간 거리입니다. 공방까지는 도쿄에서 JR 주오선을 타고 무사시이쓰카이치 역에 도착하면, 역에서 직원이 차로 마중하여 안내해줍니다.

주오선은 헤이지마역에서 두 갈래로 나뉘기 때문에 오메 방면이 아닌 무사시이쓰카이치 방면 열차에 탑승해야 한다는 점을 기억해 주세요.

무사시이쓰카이치역에서 출발하는 모든 열차는 도쿄 도심으로 가기 때문에 돌아가는 길은 간단합니다.

공방 투어

와시를 만들기 전에 공방과 주변을 먼저 둘러봅니다. 투어와 체험은 전부 일본어로 진행되지만, 투어에 참가하는 외국인의 이해를 돕기 위해 다양한 영어 자료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공방 옆의 작은 언덕 위에 꾸지나무 덤불이 있습니다. 바로 이 나무가 와시 재료가 되는데, 1년 정도 자라면 잘라서 와시의 재료로 사용합니다. 위에 보이는 나무는 6개월밖에 되지 않았기 때문에 와시 재료가 되려면 좀 더 시간이 지나야 합니다!

꾸지나무 덤불은 독특한 잎 모양으로 구별할 수 있습니다. 

공방 부지에는 시골 특유의 투박한 우물도 있습니다! 이 우물은 와시를 만드는 데 어떻게 사용될까요?

1단계: 껍질을 긁어 벗기기

와시의 역사와 제조 과정에 대한 간단한 강의가 끝나면, 이제 바로 만들기 체험을 시작합니다. 첫 번째 단계는 물에 불린 꾸지나무껍질을 몇 개 가져와서 거친 껍질을 긁어내는 것입니다. 긁어낸 후에 하얀 부분만을 남겨 와시를 만들게 됩니다.

먼저 나무껍질 끝부분을 5cm 정도 긁어냅니다. 

그러면, 껍질을 잡아 모두 벗겨낼 수 있습니다!

이 작업만으로는 바깥 껍질이 완전히 제거되지 않기 때문에 껍질의 어두운 부분이 모두 사라질 때까지 계속해서 긁어내야 합니다.

계속해서 긁어내다 보면 마지막에는 위 사진 오른쪽에서 보이는 것과 같이 하얀 속껍질만 남게 됩니다! 왼쪽 그릇에는 껍질 조각들이 쌓여 있습니다.

2단계: 펄프 두들기기

다음 단계는 껍질을 두들겨서 얇은 섬유로 분해하는 것인데, 그전에 먼저 껍질을 부드럽게 만들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는 나무껍질을 약 2시간 동안 삶아서 부드럽게 만들지만, 이 공방에서는 상온수에 일주일 정도 담가 나무껍질을 불립니다. 물에 젖은 껍질은 질감이 매우 부드러워져서 손으로도 쉽게 찢어집니다.

공처럼 둥글게 말은 나무껍질 펄프를 두들길 수 있도록 그루터기 모양의 조그마한 나무판과 나무망치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펄프가 작은 섬유 덩어리가 되려면 5~10분간 강하게 두들겨야 합니다. 섬유가 너무 크면 와시가 울퉁불퉁하고 거칠어지기 때문에 입자는 고울수록 좋습니다!

이것이 반 정도 지났을 때의 모습입니다. 안에 아직 긴 섬유들이 보이며, 완성되지 않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도 이것이 원래 단단한 나무껍질이었다는 사실은 믿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3단계: 펄프 헹구기

여기에서 바로 우물을 사용하게 됩니다! 두들겨 놓은 펄프의 불순물을 헹궈야 와시가 될 수 있습니다.

우물에서 물을 길어 본 적이 있나요? 보는 것만큼 쉽지는 않지만, 신선하고 맑은 물을 얻을 수 있고 운동도 됩니다.

양동이에 물을 반쯤 채우고 펄프를 넣습니다.

모든 섬유질이 물에 고르게 분산되도록 손으로 휘저어 주세요.

물과 섬유 혼합물을 체에 밭쳐 물기를 뺍니다. 양동이에 깨끗한 물을 채우고 이 과정을 한 번 더 반복합니다.

사진의 왼쪽은 아직 헹구지 않은 펄프고 오른쪽은 헹구고 난 후의 펄프입니다. 보시다시피 오른쪽의 색이 훨씬 옅습니다. 

4단계: 와시 만들기

모든 과정을 순조롭게 마쳤다면 드디어 와시로 공예품을 만들 때가 됐습니다. 참가자들은 화려한 색을 입힌 와시뿐만 아니라 전등갓을 만들 수도 있습니다.

어떻게 만드는지 살펴볼까요?

공예품1: 와시 전등갓

와시 전등갓을 만드는 과정은 정말 간단합니다.

물, 펄프, 네리(혼합물이 뭉치지 않게 하는 식물성 윤활유)를 혼합하여 수건을 덮은 체 위에 부으면, 수건 위에 모인 펄프가 전등갓 모양으로 마르게 됩니다.

수건을 사용하는 이유는 표면의 거친 질감을 만들어주기 때문입니다.

모든 혼합물을 수건 위에 붓고 난 후에는, 얇은 튜브 모양으로 돌돌 말아줍니다.

그다음 힘껏 물을 짜내세요!

전등갓 건조는 일주일 정도 걸려서, 참가자들이 곧장 사용할 수 있도록 이미 건조된 전등갓을 제공합니다. 건조해서 원하는 것을 만들 수 있도록 와시 혼합물이 들어가 있는 수건을 가져갈 수 있습니다.

와시 전등갓에 사용할 수 있는 귀여운 전등도 제공합니다.

전등에 전등갓을 싸는 방법은 따로 없으니, 원하는 대로 창의력을 발휘해 만들어 보세요!

자, 여기 완성품이 있습니다. 꽤 귀엽지 않나요?

전기 조명을 사용해서 와시에 불이 붙거나 연기에 까맣게 그을릴 위험이 없습니다.

공예품2: 와시 페이퍼시트

두 번째 공예품으로는 다채로운 색의 와시 페이퍼시트를 만듭니다. 상상력과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해 보세요.

제작 과정의 시작은 전등갓과 동일하지만, 이번에는 수건 대신 체 위에 펄프 혼합물을 붓습니다. 이렇게 하면 완성품의 표면이 더 부드러워집니다.

처음에 흰색으로 층을 쌓은 후에 색을 덧입힐 수 있습니다. 물감은 염색된 펄프 섬유가 물속에 떠 있는 형태로 되어 있어, 물은 체를 통과해 내려가서 통 안에 모이고, 위에는 염색된 섬유만 남게 되는 것입니다.

디자인에 선을 넣고 싶다면 위와 같이 줄을 사용하여 색이 들어간 섬유 혼합물이 주위로 퍼지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와시를 어떻게 만들지는 여러분에게 달려 있습니다! 심플한 것이 좋으신가요, 아니면 정교한 것이 좋으신가요? 추상적이어도 좋고, 특정한 모양이나 그림도 좋습니다. 체를 캔버스라고 생각하고, 대담하게 여러분만의 기교를 뽐내 보세요!

와시의 디자인이 만족스러워졌으면 이제 판자에 옮겨서 건조해야 합니다. 이 과정은 조금 복잡하기 때문에 강사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와시를 나무판자에 완전히 옮기면 강사가 플라스틱 가방에 넣어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도록 만들어 줍니다. 집이나 숙소로 돌아가면 가방에서 와시를 꺼내 이틀 동안 말리면 됩니다.

나만의 와시 만들기 체험을 지금 예약하세요!

인기 있는 관광지를 둘러보는 것도 재미있지만, 일본을 여행한다면 이렇게 문화를 직접 체험해 보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Voyagin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투어 프로그램 중 하나에 참여해 일본 여행의 정수를 경험해 보세요.

투어 비용: 10,000엔
포함 내용: 공방에서 무사시이쓰카이치 역을 오가는 교통편 및 두 가지 와시 만들기 재료
준비물: 점심, 음료, 핸드 타올(전등갓 공예 시 제공되는 수건은 별도), 여벌 옷 및 운동화

**TSUNAGU JAPAN을 통해 예약한 선착순 20명에게는 50%를 할인해 드립니다! 결제 시 코드 "tsunaguwashi2019"를 입력하세요**

기사 내의 정보는 공개 시점의 정보입니다.

레스토랑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