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라주쿠 음식 가이드: 유행 디저트, 귀여운 요리, 다양한 길거리 음식!

하라주쿠는 일본의 밝고, 독특하고, 귀여운 대중문화의 중심지로 음식마저 귀엽고 화려한 매력으로 유명합니다. 하라주쿠는 매우 많은 크레페 가게, 거리 특유의 미적 감각을 살린 파격적인 음식 등, 다양하고 맛있는 음식들로 가득합니다. 일본 가와이 패션의 메카인 하라주쿠에서 꼭 맛봐야 할 최신 유행의 음식을 소개합니다!

하라주쿠/오모테산도/아오야마

음식

달콤한 커스터드 필링으로 가득찬 따뜻하고 바삭한 크림 퍼프를 맛보세요

다케시타 거리 중앙에 있는 '크로칸트 슈 자쿠자쿠'는 홋카이도의 인기 크림 퍼프 가게입니다. 홋카이도에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자란 소의 고품질 우유를 사용하여 재료의 품질을 보장합니다! 시그니처 메뉴인 크로칸트 슈(1개 250엔, 4개 980엔)는 맛있고 신선한 커스터드 크림 필링이 채워져 있는 긴 막대 모양의 갓 구운 크림 퍼프입니다. 납작한 페스트리는 정말 바삭하고(바삭바삭한 소리를 나타내는 의성어인 '자쿠자쿠'를 이름에도 사용), 설탕과 달걀흰자를 듬뿍 묻혀 구운 아몬드로 코팅되어 있습니다.

시원한 메뉴를 찾는다면 아이스크림(450엔)도 컵 또는 콘으로 판매하고 있습니다. 아이스크림에는 크로칸트 슈의 설탕 아몬드 토핑이 뿌려져 있어, 크림 퍼프의 맛을 그대로 즐길 수 있습니다. 둘 다 구입해서 아이스크림에 페이스트리를 찍어 드셔 보시는 것은 어떠세요?

파스텔색 꿈속의 커다란 무지갯빛 솜사탕을 찾아보세요

독특하고 귀엽고 다채로운 것들로 유명한 하라주쿠에 어울리는 커다란 무지개빛 솜사탕 '토티 캔디 팩토리'! 커다란 파스텔 색상의 솜사탕은 이 가게에서 가장 인기 있는 상품입니다. 가장 큰 것은 하라주쿠 레인보우라고 하는 하라주쿠점 전용 메뉴로 5가지 색상(보라색, 파란색, 초록색, 주황색, 빨간색)이 900엔입니다. 솜사탕을 만드는 것을 직접 볼 수도 있습니다. 크기가 너무 커서 다 먹기 힘들 것 같으면 3가지 색을 고를 수 있는 메뉴(600엔)도 있습니다.

가끔은 솜사탕으로 귀여운 캐릭터를 만들기도 합니다. 각각의 색깔은 다른 맛으로 딸기는 빨간색, 레몬은 노란색, 멜론은 초록색, 사이다는 파란색, 포도는 보라색, 그리고 플레인은 흰색입니다. 솜사탕을 플라스틱 통에 넣어서 판매하기 때문에 호텔에 가져갈 수도 있습니다.

이외에도 사탕, 초콜릿, 귀여운 케이크 팝스 같은 다양한 디저트도 판매하고 있으니 꼭 한 번 확인해 보세요!

아니면 일본에서 가장 긴 레인보우 솜사탕을 먹기 위해 고개를 들어 보세요!

'LONG! LONGER!! LONGEST!!!' 역시 '토티 캔디 팩토리'와 같은 회사로, 이름만 봐도 짐작이 가겠지만, 긴 음식을 파는 가게입니다. 솜사탕 외에도 토네이도 감자, 아이스크림, 추로스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세 가지 사이즈가 있는데, 길이는 32~40cm에서 52~60cm까지 다양합니다. 트렌디한 곳에서 특이한 음식을 즐길 수 있는 또 다른 좋은 방법입니다!

그릴 치즈가 있는 특별한 무지갯빛 음식으로 레인보우 테마를 이어나가 볼까요?

무지갯빛 솜사탕 가게뿐만이 아니라 그릴 치즈도 있습니다! '르 샤인'은 얼마 전 무지갯빛 음식이 한국에서 유행할 때 탄생한 음식점입니다. 레인보우 치즈 샌드위치(1,080엔)는 독일의 모차렐라 치즈를 사용하여 만들었는데, 가운데 약간 벌어진 부분을 양쪽으로 나누면 아름다운 무지개 색깔 치즈가 늘어납니다!

레인보우 아이스크림(810엔)도 가장 많이 팔리는 품목 중 하나로, 핑크빛 부분이 아이스크림이고, 다른 네 가지 색상은 휘핑크림입니다. 먹어볼 만한 다른 메뉴는 현재 일본에서 유행하고 있는 한국 길거리 음식, 레인보우 치즈 핫도그(950엔)입니다. 무지갯빛 치즈 필링과 소스가 겹겹이 올라가 있습니다.

'레인보우 스위츠 하라주쿠'는 새로 개점한 곳으로 '토티 캔디 팩토리' 및 'Long! Longer!! Longest!!!'와 같은 회사에 소속되어 있으며 SNS에 공유하고 싶은 독특한 매력이 있습니다. 가게 입구는 무지개로 장식된 유리벽과 무지개 그라데이션 LED로 바닥이 장식되어 있으며, 레인보우 치즈샌드(700엔), 레인보우 롤 아이스(950엔), 레인보우 프로즌(700엔), 레인보우 소프트크림(700엔), 하트 레인보우 코튼 캔디(900엔), 레인보우 솜사탕(900엔) 등이 있습니다. 레인보우 솜사탕(900엔)은 바로 위층에 있는 토티 캔디 팩토리에서 구입 가능합니다.

자신만의 롤 아이스크림을 만들어 보세요

롤 아이스크림은 태국에서 시작되어 미국으로 건너가 뉴욕 등의 주요 대도시에서 빠르게 인기를 얻었습니다. 우유로 만든 액체를 차가운 팬에 펴서 주걱으로 말아 올려 만드는 아이스크림으로,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아이스크림과는 또 다른 독특함이 있습니다. 만드는 것을 직접 보게 된다면 사진이나 비디오로 찍고 싶어집니다! 하라주쿠의 '롤 아이스크림 팩토리' 본점은 홍보가 잘 되어서 개장일에는 아이스크림을 먹기 위해 밖에서 몇 시간을 기다려야 할 정도였습니다.

우선 기본이 되는 맛(초콜릿, 녹차, 바닐라, 딸기)을 선택한 다음, 믹스 인(계절 과일, 쿠키, 초콜릿, 스위츠 종류)을 선택합니다. 그다음 40개 이상의 선택 항목에서 토핑 2개를 선택하고, 10개 이상의 소스 중 하나를 선택하면 됩니다. 100엔으로 토핑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선택지가 많아서 어떤 것을 고를지 결정하기 어려우면 쿠키 몬스터(바닐라 베이스, 오레오 쿠키 믹스인, 오레오 쿠키/초콜릿 칩 쿠키 토핑, 휘핑크림/초콜릿 소스: 850엔)나 아메리칸 드림(바닐라 베이스, 그래함 크래커 믹스인, 성조기/M&M/스프링클/로터스 비스킷 토핑, 휘핑크림) 등을 선택해 보세요.

한 가지 유의할 것은 만드는 데 시간이 조금 걸리기 때문에, 대기 줄이 길지 않더라도 기다려야 할 수도 있다는 점입니다.

사랑스러운 동물 모양 아이스크림에 관해 이야기해 봅시다

이 사랑스러운 아이스크림을 누가 거부할 수 있을까요? '하라주쿠 덴키 쇼카이'에서 동물 모양 아이스크림으로 만들어진 일본에서 가장 작은 동물원을 만날 수 있습니다. 몇 가지 종류의 동물 중에서 원하는 것을 선택하고, 위에 층으로 쌓아 올릴 수도 있답니다.

가게 안에 있는 '자판기'는 장식이 아니라 직접 안에 들어가서 사진을 찍을 수도 있습니다. 전구 모양의 용기에 들어 있는 탄산음료도 유명합니다. 물론 진짜 전구는 아니고, 귀여운 하트 모양의 빨대로 재밌게 음료를 즐길 수 있습니다.

'아이스웰트 젤라토'는 캘리포니아 헌팅턴비치에서 유래한 젤라토 가게입니다. 귀여운 캐릭터 모양의 젤라토를 전문으로 하여, 테디(580엔), 피기(580엔), 치킨(580엔), 버니(650엔), 프로기(580엔), 유니콘(650엔) 등, 총 11개가 있습니다. 고구마, 타이 티, 생일 케이크, 녹차, 커피 등 총 11가지 맛의 젤라토와 유제품이 들어가지 않은 소르베(망고, 딸기, 용과) 등이 있습니다.

피기&피글렛(680엔), 피기&치킨(750엔), 치킨&버니(780엔), 3피기(950엔), 5피기(1300엔) 등 캐릭터를 서로 겹쳐 쌓을 수도 있습니다.

크레페가 없다면 하라주쿠 여행이 완성될 수 없습니다!

하라주쿠 거리에 들어서면 곳곳에서 크레페 노점을 볼 수 있습니다. 크레페는 하라주쿠 문화의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하라주쿠에서 크레페는 꼭 먹어봐야 한다고 할 수도 있습니다. '마리온 크레페'는 하라주쿠에서 가장 오래된 크레페 가게 중 하나로(하라주쿠 크레페로도 알려짐), 일본 크레페의 개척자이기도 합니다. 전국 80여 개의 지점이 있어서, 여행 중에 본 적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메뉴에서 치즈 케이크, 휘핑크림, 브라우니, 캐러멜 소스 등의 70개 이상의 필링 중에서 원하는 대로 주문할 수 있습니다.

다른 유명한 크레페 체인으로는 '엔젤 크레페'와 '산타 모니카 크레페'가 있습니다. 단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면, 고소한 크레페도 있습니다.

조금 더 고급스러운 크레페를 원한다면 'MOMI&TOY'S'를 찾아보세요! 아몬드 밀가루로 반죽해서 일반적인 크레페와는 또 다른 독특한 맛과 식감을 즐길 수 있습니다. 하라주쿠에서도 큰 인기인 진한 맛의 크레미아 아이스크림(500엔)을 맛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크레미아를 필링으로 하는 크레미아 크레페(670엔)도 주문할 수 있답니다. 화려함을 맛보세요!

초콜릿과 휘핑크림을 곁들인 딸기나 바나나와 같은 클래식 메뉴, 햄 치즈 샐러드와 같은 식사 대용 메뉴, 마스카르포네 휘핑크림으로 채워진 티라미수 크레페도 주문할 수 있습니다.

더욱더 고급스러운 크레페를 맛보고 싶다면 '팔라'가 제격입니다! 매우 세련된 크레페 노점으로 메뉴에 캐비어, 무화과, 블루 치즈, 트러플 같은 재료가 있습니다. 세련된 취향을 가진 좀 더 성숙한 소비자를 타깃으로 하여, 가격은 800엔에서 2,200엔 정도로 비싼 편입니다. 하지만 미식가라면 분명히 한 번쯤은 맛보고 싶을 것 같습니다. 위 사진 오른쪽의 크레페는 피스타치오 마스카르포네와 바닐라 꿀이 조화된 이곳의 고전적인 메뉴인 시칠리안 에메랄드(1,300엔)입니다.

신선한 크림 원더랜드에 뛰어들어 봅시다

신선한 크림을 주력으로 하는 가게라 하더라도 메뉴 전체가 크림 베이스라고 상상하기는 어렵지만, 이 카페에는 정말 그렇습니다. '밀크'는 일본에서 처음으로 문을 연 신선한 크림 전문점으로, 크림을 완전히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리기 위해 모든 과정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습니다. 홋카이도의 서늘한 기후에서 풀을 뜯은 행복한 소의 우유를 조달하여, 신선한 크림에 공기를 조심스럽게 주입한 다음, 휘핑을 통해 '진한 맛'과 '깨끗한 뒷맛'의 보송보송하고 부드러운 크림을 만들어 냅니다.

가장 인기 있는 메뉴로는 플러피 앤 모이스트 쉬폰 케이크(780엔, 테이크아웃 600엔), 촉촉한 시폰 케이크 조각 위에 생크림을 얹은 소프트크림 쉐이크(780엔, 테이크아웃 600엔), 모두 맛보고 싶은 분에게 좋을 만한 마실 수 있는 밀크 파르페(780엔, 테이크아웃 700엔), 고급스럽게 층층이 쌓은 밀크 아이스크림, 스페셜 우유 크림, 우유 푸딩 및 타피오카, 클래식 우유 아이스크림(500엔), 홋카이도 우유 또는 신선한 크림 우유로 즐길 수 있는 소프트아이스크림 등이 있습니다.

'밀크'는 인기가 많아 전국 곳곳에 매장이 있습니다. 대부분은 테이크아웃 매장으로 하라주쿠점을 포함하여 세 군데의 매장만 카페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하라주쿠에는 매장 한정 메뉴가 있어서 들러볼 만한 가치가 있답니다. 얼티미트 프레쉬 크림 프렌치토스트(980엔), 프레쉬 크림치즈 케이크(980엔), 밀크 크림 커피(500엔), 15가지 맛 가운데 선택할 수 있는 도리아* 메뉴(1,380엔)까지 있습니다!

*도리아: 크림이 들어간 화이트소스에 고기와 야채 등 다양한 재료를 넣고, 녹인 치즈를 듬뿍 담아 구운 밥 요리입니다. '밀크'의 도리아는 3가지 종류의 치즈로 만들어졌으며 수프와 샐러드가 함께 제공됩니다.

하라주쿠의 정신에 자신을 맡겨 보세요

화려한 하라주쿠의 아름다움을 깊이 경험하고 싶다면 '가와이 몬스터 카페'를 찾아보세요! 이름 그대로의 카페로 하라주쿠 패션에 빠져있는 괴물들로 장식된 방을 상상하신다면 바로 이곳이랍니다! 환상적인 장식과 화려한 디자인은 여러분은 놀라게 할 수도 있지만, 음식이 나올 때까지 조금 더 기다려 보세요. 면 요리부터 샐러드까지 아주 다채롭습니다!

무제한 디저트 뷔페에서 작은 사치를 누려 보세요

무엇이든 먹을 수 있는 디저트 뷔페가 있습니다! '메종 에이블 카페 론 론(Maison Able Cafe Ron Ron)'은 작년에 40분 디저트 뷔페(1,800엔)라는 새로운 컨셉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회전 초밥에 대해서는 많이 보셨겠지만, 이 카페에서는 초밥이 아니라 디저트가 돌아다닙니다!

파스텔 핑크 색조의 인테리어도 정말 귀엽지만, 주인공은 역시 사랑스러운 디저트입니다. 각 접시가 그렇게 크지 않아서, 배부르지 않게 다양한 디저트를 맛볼 수 있습니다. 사람이 많이 몰릴 수 있어, 뷔페 이용을 위한 티켓을 미리 받아야 할 수도 있습니다. (티켓 교부는 오전 10시에 시작합니다)

무제한으로 디저트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스위츠 파라다이스'도 있습니다. 일본 전역에서 찾아볼 수 있는 인기 체인점으로, 단 것을 좋아한다면 가성비가 좋은 곳입니다. 기본 50분에 1,080엔, 표준은 70분에 1,300엔(음료 무제한)이며, 추천하는 것은 80분에 1,500엔(음료 무제한 및 하겐다즈 아이스크림 무제한)입니다. 초콜릿 분수를 포함한 거의 모든 종류의 디저트 및 파스타, 카레와 같은 음식을 만족스럽게 즐길 수 있습니다.

폭신한 팬케이크에 파묻혀보세요

팬케이크는 일본에서 큰 인기로, 세련되고 멋진 팬케이크 가게는 인스타그램 등의 SNS에도 사진으로 공유를 많이 합니다. 특히 하라주쿠와 오모테산도 지역은 아직 소셜미디어에서 사진을 보신 적이 없을 수도 있겠지만, 수플레 팬케이크로 유명한 곳입니다. 드셔보시면 놀라울 만큼 두껍고 폭신폭신합니다.

이 지역에도 팬케이크 카페는 많지만, 가볍고 폭신한 수플레 팬케이크를 찾는다면 '레인보우 팬케이크'를 추천합니다! (이름과 달리 무지개색은 아닙니다) 팬케이크는 철판에 한 번, 오븐에 한 번, 총 두 번 조리합니다. 그 결과 두꺼우면서도 폭신하고 탄력 있는 케이크가 만들어집니다! 줄이 길게 늘어서는 경우도 많아, 조금 기다려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근처의 다른 인기 팬케이크 가게로는 리코타 팬케이크로 유명한 호주 레스토랑 체인 '빌스'와 매우 두껍고 보송보송한 팬케이크로 유명한 '시아와세노 팬케이크'가 있습니다.

짭짤한 음식으로 여행을 마무리 하세요

하라주쿠는 특히 디저트로 유명하지만, 미각의 밸런스를 위해서는 짭짤한 맛도 필요합니다! 칼비는 폭넓은 스낵 라인업으로 유명한 브랜드로 인기 제품으로는 감자 칩과 감자 스틱 스낵인 '자가리코', '자가비'가 있습니다. 칼비 플러스에서는 다양한 제품을 만나볼 수 있고, 잘 튀겨진 신선한 감자 칩과 스틱도 주문할 수 있습니다!

감자 칩은 매운맛, 메이플 시럽&크림치즈, 홋카이도 버터, 더블치즈, 초콜릿&초콜릿 등 5가지 맛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매운맛과 메이플 시럽&크림치즈 맛은 하라주쿠에 있는 칼비 플러스에서만 구입할 수 있습니다. 짠맛과 단맛이 잘 어울리는 아이스크림을 곁들인 감자 칩 또한 먹어볼 수 있습니다.

감자 스틱은 샐러드와 치즈 맛이 있습니다. 포장된 제품은 슈퍼마켓이나 편의점에서 쉽게 찾을 수 있지만, 주문 후 바로 튀긴 것은 훨씬 더 맛있답니다!

하라주쿠에는 크레페나 솜사탕 같은 길거리 음식부터 사랑스러운 케이크와 독특한 파스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먹거리가 있습니다. 일본에 오실 때는 하라주쿠의 독특하고 화려한 패션 트렌드를 꼭 확인하시고, 맛있는 간식도 즐겨보세요!

기사 내의 정보는 공개 시점의 정보입니다.

관광과 체험

호텔 & 료칸

쇼핑

레스토랑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