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여행】도쿄 추천 빵집 Best 3

식생활이 많이 바뀌면서 일본도 밥 보다는 빵을 즐기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으며, 특히나 젋은 세대들에게는 그런 현상이 더욱 더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일본 빵의 역사는 한국 보다 오래되고 깊습니다. 오랜 세월을 유지하고 있는 빵집도 있으며, 현대 트렌드에 빠르게 대응하는 새로운 베이커리들도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번 기사에서는 도쿄 여행 시 꼭 가볼만한 추천 빵집 3곳을 소개합니다. 빵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이 기사에 주목해주세요.

도쿄

음식

카토레아(カトレア)

도쿄 모리시타(森下)에 있는 빵집 "카토레아(カトレア ; Cattlea)"는 일본의 대표 빵 중에 하나라고 할 수 있는 "카레빵(カレーパン)"의 원조집으로 알려진 곳입니다.
1877년에 오픈한 메이카도(名花堂)가 전신인 카토레아는 당시 메이카도의 2대째가 1927년에 실용 신안을 등록한 “요쇼쿠빵(洋食パン)”이 현재 카레빵의 원조로 일컬어지고 있습니다.
원래 “재료가 들어간 빵을 커틀릿처럼 튀긴 것”이라는 의미이며, 관동대지진때 가게의 재건을 위해서 당시 인기있던 카레 라이스와 포크 카츠레츠(커틀릿, 돈카츠)을 합쳐서 고안한 빵이 바로 카레빵입니다.
카레빵의 모양도 포크 카츠레츠(커틀릿, 돈카츠)를 이미지화한 타원형으로 만들었습니다.
카토레아 카레빵의 대인기 이후, 카레빵은 일본인들에게 뗄래야 뗄 수 없는 국민 빵이 되었으며, 현재도 편의점, 마트 등에서 엄청난 양이 팔려나가고 있는 밀리언셀러 빵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카토레아의 카레빵은 간 돼지고기와 함께 당근, 양파 등의 재료가 들어간 다소 단맛의 카레를 키지(반죽)로 감싸서 일단 1번 발효시킨 뒤, 180도 기름에 3분 정도 튀겨내는 빵입니다.
현재는 “원조 카레빵(元祖カレーパン)”과 함께 다소 매운 맛의 “카라쿠치 카레빵(辛口カレーパン)”의 2가지 버전 카레빵을 판매하고 있으니 취향에 따라 선택이 가능합니다.

카레빵은 하루에 3번 7시, 11시, 15시(금, 토는 15시 30분)에 만들어져 나오니 이 시간을 기억했다가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카토레아의 카레빵은 냉동고에 보관해놓고 하나씩 전자렌지에 데워먹어도 좋습니다.
카토레아에는 빵 말고 부타만(ぶたまん)도 판매하는데요, 돼지고기 만두를 기름에 튀긴 것으로 이게 의외로 별미이니 꼭 같이 드셔보시기 바랍니다.

기무라야 긴자혼텐(木村家 銀座本店)

도쿄 긴자에 있는 일본 빵집의 노포 중에 노포인 "기무라야 긴자혼텐(木村家 銀座本店)"입니다.
1869년에 창업하여 14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기무라야 긴자혼텐은 우리가 단팥빵이라고 부르는 "앙빵(あんパン)"의 원조집입니다.
1869년에 오픈한 기무라야는 도쿄 내 유명 백화점에서 직영점들을 운영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일본 전역에 다수의 판매점이 있는 일본을 대표하는 빵집의 명가이며 노포입니다.
기무라야를 대표하는 빵은 바로 앙빵(あんパン)입니다. 우리가 흔히 단팥빵이라고 말하는 앙빵의 원조집이 바로 키무라야입니다.
앙빵은 1874년 2대가 고안한 빵으로 1875년부터 당시 메이지 텐노에게 헌상되면서 유명세를 타고 일약 일본 빵의 대표격으로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메이지 텐노에게 헌상한 4월 4일을 기념해서 일본에서는 4월 4일을 “앙빵의 날”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홋카이도산 팥을 사용한 앙코(팥소)는 부드럽고 팥이 살아 있으며 거부감이 없을 정도의 적절한 단맛과 폭신한 빵 자체의 맛과 어울러져 그 자리에서 몇 개라도 먹을 수 있을 정도로 매력적인 빵입니다.

앙빵은 단순히 팥이 들어간 것만 있는 것이 아니라 10여 가지의 다양한 소를 넣은 각종 빵이 있어서 취향껏 고를 수 있으며, 요즘 키무라야의 최고 인기 상품은 앙빵에 무염버터를 추가한 “앙버터(あんバター)”입니다.
겉이 다소 딱딱한 빵 안에 팥 뿐만 아니라 무염버터가 들어간 빵이 바로 "앙버터"로서, 달콤한 팥과 부드러운 질감의 버터맛이 최고의 조합을 보여주는 빵입니다.
또한 앙빵 뿐만 아니라 식빵, 고로케, 시오빵, 도너츠, 카레빵 등 다양한 종류의 빵이 손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더 리틀 베이커리 도쿄(The Little BAKERY Tokyo)

도쿄 오모테산도의 골목에 있는 빵 전문점 "더 리틀 베이커리 도쿄(The Little BAKERY Tokyo)"입니다.
2017년 12월, 하라주쿠 캣 스트리트의 안쪽 골목에 오픈한 작지만 인기 빵집인 "더 리틀 베이커리 도쿄"는 외관의 네온 간판과, 바닥의 타일이 레트로한 미국의 분위기를 풍기는 곳입니다.
꽃 그림이 무수히 새겨져 있는 벽지는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하는데, "프렌치 아메리칸" 스타일의 인테리어입니다.
다양한 빵, 디저트류와 함께 음료도 함께 판매하고 있는데, 일반 빵부터 머핀, 케이크, 크로와상, 스콘, 샌드위치 등 좁은 실내에도 다양한 상품이 진열되어 있습니다. 특히나 크로와상을 머핀 형태로 만든 "크로핀(Cruffin)"은 인기입니다.
더 리틀 베이커리의 모든 빵은 일본산 밀가루, 특히 주로 홋카이도산 밀가루를 사용해서 만들고 있습니다.

가장 인기있는 상품은 이치고 앙버터 볼(苺あんバターボール)과 홋카이도 앙버터 볼(北海道あんバターボール)입니다. 
딸기의 단맛과 신맛, 앙(팥앙코)의 달콤함, 휘핑버터의 짠맛, 그리고 빵의 고소함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이치고 앙버터 볼"을 꼭 드셔보세요.
시원하고 상쾌한 레몬네이드와 함께라면 더욱 더 좋습니다.

지금까지 도쿄 추천 빵집 3곳을 소개해드렸습니다. 일본 여행은 빵 여행 하기에도 참 좋은 곳입니다. 도쿄 여행 시에는 많은 빵을 즐겨보세요.

기사 내의 정보는 공개 시점의 정보입니다.


레스토랑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