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사카 미식】오사카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의외의 음식들

오코노미야키, 타코야키, 네기야키(파전)에 쿠시야키, 복어탕(텟치리). 그리고 믹스 주스나 아이스 캔디, 계란 샌드위치에 식빵, 오사카 초밥 등, 실로 다양한 음식을 사랑하는 실로 오사카 사람들은 다양한 음식을 사랑하는데요, 음식에 관해 깐깐한 오사카 사람들이 좋아하는 음식은 위에 나열한 음식만이 아닙니다. 오늘은 오사카 이외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은 오사카 사람이 좋아하는 메뉴를 소개하겠습니다.

오사카

음식

오므라이스

서양의 달걀 요리 오믈렛과 일본인이 좋아하는 라이스가 합쳐진 음식, 오므라이스입니다. 메이지, 다이쇼 시대에 일본에서 탄생한 오므라이스는 일설에는 오사카가 그 발상지로 알려져 있습니다. 오믈렛과 라이스를 결합하겠다는 발상은 간편하게 저렴하게 먹을 수 있는 것을 좋아하는 오사카 다운 생각이라고 할 수 있죠. 신사이바시에는 지금도 오므라이스 발상지로서 알려진 전통의 오므라이스 전문점 '북극성 北極星'이 있습니다. 북극성에서는 일본식의 내부장식과 다다미 위에 앉아 양식 오므라이스를 맛볼 수 있는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정통 오므라이스 외에도 버섯 오므라이스, 치킨 오므라이스, 포크 오므라이스, 비프 오므라이스 등 다양한 오므라이스 메뉴가 있습니다. 우메다에 있는 '기린켈라 야마토'에는 오므라이스 위에 돈까스를 올린 오므라이스 '카츠 오므돔’도 있답니다. 전문점 뿐만 아니라 양식점이나 찻집의 점심 메뉴에서 반드시 볼 수 있는 오므라이스. 중국요리 전문점에도 불구하고 오므라이스를 제공하는 곳도 있습니다.
 

카레 우동

카레도 좋아하고, 우동도 좋아하는 오사카사람. 좋아하는 것들끼리 합쳐 놓은 카레 우동도 오사카 사람의 소울푸드 입니다. 오사카에는 거리 곳곳에 카레우동 전문점이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유명한 카레전문점이 바로 ‘토쿠마사’로 오사카안에 수많은 점포가 있습니다. 대표적인 카레 우동 외에도 가지 카레 우동, 치즈 카레 우동, 크림 고로케 카레 우동 등이 있습니다. 신사이바시에도 카레우동으로 유명한 가게 ‘아지망’이 있습니다.

카스 우동

여기서 말하는 카스는 소의 호르몬(이른바 곱창)을 바삭하게 튀긴 것으로 일명 ‘아부라 카스’입니다. 이 아부라 카스가 우동 국물을 빨아들여 육수에 호르몬 맛이 스며드는 고소한 우동입니다. 이 카스가 국물로 인해 모양이 원래대로 돌아가는 모습은 오사카가 발상지인 인스턴트 라면과 일맥상통하는 것이 있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원래는 오사카의 북동부에 있는 미나미가와치 지방의 향토 요리입니다. 카스우동 전문점도 몇 군데 있습니다. 또한 우동 전문점이나 곱창 요리점에 카스 우동이 메뉴에 있는 가게가 있습니다. 덧붙여서 ‘카스’라는 말은 오사카에서 사람에게 사용하면 상당한 레벨의 욕이 됩니다.

짬뽕

한국이나 오키나와에도 있는 짬뽕. 일본에서 짬뽕하면 떠올리는 것은 바로 나가사키식 짬뽕입니다. 닭뼈와 돼지뼈 국물에 수많은 야채와 해산물 건더기가 올라간 면음식이죠. 오사카에도 나가사키 짬뽕 가게가 상당히 많이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유명한 것이 ‘츄오켄 中央軒’입니다. 창업자가 나가사키의 맛을 오사카에 알리기 위해 시작되었으며, 지금은 난바를 중심으로 수많은 지점이 있어 어딜 가도 맛볼 수 있습니다. 이 가게의 짬뽕을 오사카의 맛이라고 생각하는 오사카 사람도 많을지도 모릅니다. 일반적인 나가사키 짬뽕 외에도 두반장의 매운 맛이 들어간 ‘라짬뽕’도 있습니다. 또 같은 나가사키의 맛인 ‘사라우동’이나 ‘백탕라면’도 있고요. 물론 이곳에도 오므라이스가 있습니다.

스파이스 카레

오사카 사람들을 포함해 일본 사람들은 카레를 매우 좋아합니다. '빨리' '간편하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카레가 오사카인에게 딱 맞는 음식인데요. 일반적인 카레도 좋아하지만, 스파이시한 카레도 아주 좋아합니다. 오사카에는 재료와 향기, 매운맛도 다양한 스파이스 카레 전문점이 있습니다. 또 같은 가게에서 여러 종류의 맛을 제공하고, 매달 스파이스 종류가 바뀌기도 합니다. 스파이스 카레 중에서 인기 있는 스타일이 ‘아이가케(이른바 반반)’. 밥을 중심으로 두 종류 이상의 카레가 하나의 접시에 올라가 다양한 맛을 동시에 즐길 수 있어요. 오사카에 있는 카레 특집 기사도 많고 나오고, 오사카 메트로에서도 스파이스 카레를 먹으러 다니는 이벤트가 매년 편성될 정도입니다.

양식 세트

오므라이스와 햄버그, 고로케, 돈가스 등 양식을 아주 좋아하는 오사카인. 그 중에서도 인기 있는 것이 다양한 양식 반찬을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양식 세트입니다. 햄버그와 돈가스, 생선 튀김에 카라아게와 고로케, 새우 튀김 등 다양한 맛을 대략 3개씩 함께 맛볼 수 있습니다. 함께 먹을 수 있는데 그다지 가격이 비싸지 않은 것도 오사카인의 취향저격. 양식점마다 여러 종류의 세트 메뉴가 있습니다. 한 접시에 반찬과 샐러드, 그리고 미니 스파게티가 함께 얹힌 원플레이트 방식의 양식은 이른바 어린이 런치 스타일입니다. 하지만 실제로 먹는건 어른들이 대부분이죠. 그래서 어른 런치로 불리기도 합니다. 저녁 식사보다 점심 식사로서 많이 먹는 양식 세트. 어느 가게나 카운터가 있어서 혼자서도 눈치보지 않고 먹을 수 있습니다. 인기 맛집은 항상 대기열이 길게 늘어서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오사카에 있는 전통 양식점 ‘지유켄 自由軒’에도 세트가 다양하게 제공되고 있답니다. 오므라이스 맛집 '북두성'의 지점이기도 한 '그릴 북두성'에도 다양한 세트메뉴가 있습니다.

번외편 : 니쿠스이(肉吸い)

오사카 사람이 특별히 좋아하는 것은 아니지만, 오사카에서는 아주 유명한 메뉴입니다. 니쿠스이란 이른바 니쿠(고기)우동에서 면을 뺀 온리 건더기 버전을 말합니다. 즉 건더기로 얇은 쇠고기와 두부, 계란, 우동 국물로만 이뤄진 메뉴예요. 하지만 의외로 고기도 양이 많아 포만감을 느끼기도 합니다. 이 니쿠스이를 계란이나 밥과 함께 먹기도 합니다. 유명한 것이 니쿠스이 발상지로 여겨지는 난바의 '치토세(千とせ)'. 한 연예인이 극장 근처에 있는 이 가게에서 ‘면빼고'를 주문하면서 생겼다고 전해지고 있어요. 그리고 또 다른 유명한 연예인이 TV에 소개하면서 전국적으로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말하자면 가장 최근에 태어난 오사카 소울 음식입니다. 벌써 도쿄에도 퍼지고 있다고 하는데, 머지않아 전국으로 퍼져나갈지도 모르겠습니다.

어떠셨습니까? '오사카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의외의 음식들'. 이미 널리 알려진 메뉴인데 오사카 사람이 좋아한다는 것에 놀란 분도 많을 것 같습니다. 또 지금까지 먹어 본 적이 없는, 본 적도 없는 음식도 많으셨죠? 양식이든 일식이든 뭐든 좋아하는 오사카 사람. 간편하게 먹을 수 있고 저렴한데다가 맛있다는 점, 이것이 중요합니다. 오사카 사람이 좋아하는 음식들, 꼭 한번 오사카에서 맛보시기 바랍니다.

기사 내의 정보는 공개 시점의 정보입니다.


레스토랑 검색